풍물굿의 판도

풍물굿의 판도는 지역적 특성을 존중하되 현재 남아 있는 풍물굿의 분포를 살펴서 구분하는 방식을 일컫는다. 그러나 풍물굿의 지역적 분포와 변이가 다양하고, 또 이를 일컫는 용어나 관례가 이미 굳어져 있어서 쉽사리 규정짓기는 어렵다.

● 지역별 분류 [그림보기]

일반적으로 풍물굿은 크게 중부 이북의 경기.충청지역에서 행해지는 웃다리풍물굿과 중부 이남에서 행해지는 아랫다리풍물굿으로 나눌 수 있다. 아랫다리풍물굿은 좀 더 세분할 수 있어 전라도와 경상도로 나누는데, 풍물가락이 특히 발달한 지역은 전라도이다. 전라도는 서울에서 보는 방향으로 왼쪽의 산간지역을 좌도라 했고 오른쪽의 평야지대를 우도라 했다. 웃다리풍물굿은 상쇠의 기능이 뛰어나며, 아랫다리풍물굿은 장고(전라도)와 소고(경상도)의 기능이 발달하였다.
 

  웃다리  풍물굿

 

경기

  평택풍물  광명풍물  안성풍물

충청

  청주풍물

  아랫다리풍물굿

영동풍물굿

 

  강릉풍물

호남풍물굿

좌도

  필봉풍물  중평풍물  남원풍물  한천풍물

우도

  정읍풍물  익산풍물  김제풍물  광산풍물  영광풍물
  
소포풍물  월포풍물  부안풍물  고창풍물  진도북춤

영남풍물굿

경북

  빗내풍물  차산풍물  다사풍물
  
비산풍물  고산풍물  욱수풍물

경남

  아미풍물  화천풍물  진주삼천포풍물

● 지역별 풍물굿의 비교
 

지  역

가  락

판  굿

복  색






굿

경쾌하고 밝은 편이다. 쇳소리가 분명하며 쇳소리 위주의 가락 구성으로 쇳소리가 크게 발달했다.
길군악7채,마당1채,쩍쩍이...

짜임새가 탄탄하며 갖가지 진풀이와 놀이가 발달하였다.
무동놀이,상쇠놀이...

 삼색띠,상모





굿

매우 단조롭고 혼합박자의 가락은 거의 없다. 대부분이 외가락의 반복이다.

단체놀이에 치중한다. 농사풀이가 발달하고 지신밟기가 성행하는 등 향토색이 매우 짙다.
무동놀이의 사람탑쌓기...

 치배전원 상모,
 무동은 고깔





굿

전체적으로 자진가락을 많이 사용한다. 북을 많이 사용하여 힘차고 박진감이 있으며 북가락이 발달해 있다. 
별달거리,길군악,덧뵈기...

판굿보다는 진풀이와 고사의례가 발달하였다. 북을 많이 사용하여 북춤이 발달해 있다. 단체행동을 중시하며, 경남지방에서는 12차 판수를 진행한다.
지신밟기,북놀이...

 상모, 전립





굿



굿

웅장.쾌활.단순하다.(남성적) 원박 위주로 빠르고 투박하면서 힘이 있다.
채굿,호호굿,짝드름,영산...

단체놀이에 치중하며 윗놀음이 발달하였다. 영남풍물굿과 상통하며 판굿 외의 굿은 소멸상태이다.
상모놀이,짝쇠놀이...

치배전원 상모와 전립, 상쇠 부들상모(간소하다)



굿

화려.섬세.다양하다.(여성적) 장고가 중요시되며 비교적 가락이 다채롭다.
오채질굿,양산채굿...

개인놀이에 치중하며 밑놀음이 발달하였다. 큰 북은 안치는 편이며, 판굿 외의 굿도 전승.보존되고 있다.
설장고놀이,부포놀이...

치배전원 고깔, 상쇠 뻣상모(화려하다)

지역별 풍물굿의 차이를 비교해보았다. 그런데, 같은 풍물굿의 권역에 해당하여 전체적인 얼개가 비슷하더라도 그것을 운용하는 방식은 지역마다 미세한 편차를 보인다. 이것은 같은 산을 두고 형성된 마을이라도 고개를 사이에 두면 말씨, 풍물소리, 상여소리가 달라지는 것에서도 알 수가 있다. 이처럼 미세한 차이를 두고서 전국의 풍물굿을 크게 넷으로 나누는 것은 특별한 의미가 있다. 개괄적인 이해의 바탕 아래 각기 풍물굿의 차이를 규명해야 할 것이다.

● 도움받는 자료
○ <풍물굿에서 사물놀이까지>, 김헌선, 귀인사, 1991
○ 서울 봉천놀이마당 민속자료집